Home
Note From Kee Hee
Biography
Weekly Column
Business Ventures
Articles & Interviews
Publications
Links

이기희칼럼 [ 동서교차로 ]

살아남은 자들의 노래

‘City Lights: Holding Together' by Vicent George

새벽은 다가오고 아침은 열려진다 . 물안개 젖은 이국의 하늘과 뭍이 아직도 잠을 덜 깬 잿빛 강을 품으며 연분홍 물감을 하늘에 풀고 있다 . 어둠과 빛은 원래 하나 였을까 . 생명과 죽음 , 빛과 어둠 , 전쟁과 평화가 생을 판가름 짓게하는 투전꾼이 던지는 동전의 양면인 것처럼 .
집 떠나온지 하루 반 나절 나는 지금 지구의 반대편에 있는 호치민시티 메콩강 앞에 서 있다 . 강은 뼈저린 전쟁의 상흔을 딛고 민족끼리 총을 겨누던 이념과 피의 흔적을 지우며 묵묵히 내일의 역사로 흐른다 .
' 호치민 - 경주세계문화엑스포 2017' 가 호치민시 심장부 응우엔후거리 특설무대 에서 열린 개막식 ( 한국시간 11 월 11 일 오후 9 시 ) 을 선두로 다음달 3 일까지 23 일간 호치민 시내 전역에서 열린다 . 한국과 베트남 양국간의 전통과 역사를 상호 존중하고 이해함으로써 아시아 공동번영의 목적에 동참하는 행사의 일환이다 .
30 개국이 참가한 이 행사에는 K-pop 공연 , 한 . 베트남 패션쇼 , 미술 교류전 , 경제 및 학술회의 등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진행된다 . 호치민 오페라 하우스에 오르는 베트남 리 왕조의 마지막 왕자 리롱뜨엉 (Ly Long Tuong. 이용상 ) 의 이야기를 담은 뮤지컬 '800 년의 약속 ' 은 한국과 베트남의 인연을 감동있게 선보인다 . 호치민 시립미술관에는 ' 한 - 베 미술교류전 ' 회화 . 공예 . 민화 . 자수 , 누비 등 한국과 베트남의 대표 작가 250 여 명의 작품 350 여 점이 전시된다 .
문화는 역사를 선도한다 . 무력으로 한 나라를 정복하고 멸망시킬 수는 있지만 민족의 문화를 송두리째 뿌리 뽑을 수는 없다 . 월남전을 승리로 이끈 구찌에 가면 점령은 할 수 있지만 정복할 수 없는 민족의 강인한 생명력을 볼 수 있다 .
처절한 전쟁의 역사현장이 되기 전까지 열대식물과 고무나무가 울창한 구찌는 휴일 나들이를 즐기는 평화로운 마을이였다 . 월남전은 당시 미국의 지원을 받은 월남이 전력면에서 절대적인 우위에 있었다 . 최신 장비를 갖춘 미군의 B52 폭격기는 27 톤이 넘는 폭탄을 싣고 700 회가 넘는 출격과 70km 의 융단폭격으로 베트남을 초토화 시켰다 . 그런 열세를 딛고 1975 년 호치민이 이끄는 북부의 월맹은 사이공 ( 현 호치민시 ) 을 함락시키고 통일을 이루게 된다 .
왜 였을까 ? 장장 250km 가 넘는 구찌 터널 땅굴 속으로 들어가 보면 신출귀몰 했던 역사의 참모습을 볼 수 있다 . 땅굴 1 층은 사령부 비롯한 지휘부 , 2 층은 병사들 숙소 , 3 층은 대피통로로 연결된다 . 나뭇잎을 덮어 위장한 입구는 체구가 작은 월남사람들에게 맞도록 좁게 파여있어 미군은 들어갈 엄두로 못낼 판국이다 .
아 ! 깊게 파인 함정 아래 대나무를 날카롭게 깍아 박아둔 죽창 , 함정에 빠지면 비참하게 죽는다 . 무엇 때문에 무엇을 위해 그 많은 목숨들이 죽고 죽이고 죽어갔을까 . 구찌 터널에 가면 그 해답이 있다 .
흑백으로 제작된 구찌 사람들의 당시 투쟁을 담은 영상기록물 속에 웃는 순진한 아이들의 해맑은 미소를 보면 구찌사람들이 지켜낸 것은 평화가 아니라 목숨보다 소중한 사랑하는 내 가족과 내 이웃 , 고향이란 것을 .
선전용으로 제작된 흑백의 영상물의 마지막은 천진한 아이들은 노래로 끝맺는다 . 어떤 위대한 이데올로지도 첨예한 무기도 가족과 고향 위해 목숨걸고 사수하는 생의 끈질긴 희망을 끊지 못한다 .
살아남는 것이 얼마나 위대한 것인지를 구찌의 아이들은 노래한다 . 그들의 노래는 ' 전쟁의 승전가 ' 가 아니라 살아남은 자들이 바치는 ' 고향의 찬가 ' 다 ..

미주 중앙일보 11.17.17

 

 

 

 

<< Previous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Archives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Next >>